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안녕하세요. 요새 코로나 때문에 외출도 안 되고 덕분에 느는 건 인터넷 쇼핑뿐이네요. 하핫. 평소 화장하는 법 유튜브를 즐겨보는 편이라 웜톤 화장법 검색 중에 발견한 인생템!! 바로 크리니크 치크팝입니다. 치크팝종류도 10가지가 넘는 걸로 알고 있는 데요. 원래 가지고 있던 멜론 팝 블러셔와 최근 구매한 누드 팝까지 비교해서 소개해 보려고 합니다. 피부톤이 웜톤이신분들은 꼭 도움이 되실 것 같습니다.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보이시나요?? 어마무시한 블러셔 종류가..평소 화장의 마무리의 꽃은 블러셔라고 생각했었는데 정말 기가 막히게 잘 만들어진 모양의 블러셔 인 것 같습니다. 사실 색조 화장품의 경우는 쉽게 질려버리는 경우가 많아 대용량은 피하게 되는데 게다가 이 크리니크 치크팝은 대용량에 정가가 30,000원이라는 소리에 보기도 전에 걸렀던 제품이었답니다. 그런데 여기저기 좋다는 소리가 하도 들려서 해외여행 때 면세에서 처음 접했던 제품이 멜론 팝이었습니다.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정말 거르고 안 쓰려고 했던 제품이라고 보기에 무색할 정도로 많이 사용 중인 제품입니다. 하도 써서 이제 처음의 꽃문양은 온데간데없습니다. 보기엔 색상이 엄청 과하고 부담스러워 보이는데 볼에 발색했을때는 색상이 엄청 자연스럽고 예쁘답니다. 처음 제품 자체 색상만 보고 너무 과할까 걱정했는데 바르고 나서 걱정이 싹 지워졌어요.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제품 겉면입니다. 사실 떨어트리기도 많고 꼭 여행을 갈 때 챙겨가는 아이템이다 보니 제품이 조금 깨졌는데 뚜껑이 닫혀있을 때 가루가 밖으로 샌다거나 흘렀던 적은 없습니다. 겉면이 생각보다 견고하게 잘 만들어진 것 같습니다. 싼 블러셔를 사면 제품 바닥면과 뚜껑 부분이 분리된 적이 하도 많아서 파우치가 다 물든 경험이 있거든요. 비싼 만큼 제값을 톡톡히 하는 친구입니다.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제 팔 안쪽에 발색했을때의 색감입니다. 훨씬 자연스럽고 부드러운 느낌이 나지 않나요? 코랄 느낌이 많이 나고 너무 핑크 핑크 한 느낌이 없어서 웜톤에 잘 맞는 것 같습니다. 블러셔는 꼭 바르고 사시는 걸 추천해 드려요. 저도 화장품 사는 일이 서툴렀을 때는 무작정 보이는 색상이 예뻐서 샀다가 몇 번 못 쓰고 버린 경우가 많았어요. 생각보다 보이는 것과 직접 발라보는 것은 큰 차이가 있다는 점 알고 구매하시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다음은 최근에 구매한 누드팝입니다. 색상이 너무 어두워 보여서 아예 손이 안갔던 블러셔인데 최근 본 웜톤 추천 블러셔에 있는것을 발견하고 과감하게 구매해봤습니다.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크리니크 누드 팝 발색 모습입니다. 은은한 펄이 피부를 좀 더 건강하게 보이게 해주는 것 같습니다. 누드 팝이 보이는 색상과 반전의 매력이 있었습니다. 바르면 토인이 될 것 같은 느낌이 들어서 불안했는데 너무 예쁜 색상이에요. 멜론 팝보다 은은하면서 과하지 않게 피부에 생기를 줍니다. 펄이 은은해서 볼 터치 외에도 노즈 쉐딩이나 아이섀도에도 다양하게 활용하면 너무 좋을 것 같습니다. 요컬러가 사실 치크팝중 가장 인기 많은 컬러중 하나랍니다.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제품 포장 겉면입니다. 블러셔 살 때 꼭 마지막에 원하는 컬러를 제대로 선택했는지 확인하는 거 잊지 맙시다. 기껏 잘 보고 와서 뜯었는데 다른컬러면 너무 속상하잖아요. 크리니크 치크팝은 용량이 하나에요. 3.5g이며 블러셔치곤 대용량에 속하는 편이에요. 근데 너무 색상이 예쁘다 보니 이것도 금방금방 주는 느낌이랄까. 뒷면에는 보시다시피 유효기간이 적혀있어요. 용량이 크다 보니 오래 쓰게 되는 경우가 있는데 되도록 피부를 위해 유효기간은 지켜줍시다.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직접 볼에 발라봤어요. 카메라 화질 때문에 차이가 크게 없어 보여서 너무 아쉬운데 두 컬러는 너무 다르면서도 웜톤에 너무 찰떡인 제품입니다. 웜톤에 핑크색은 조금 촌스러워 보일 수 있는데 촌스럽지 않고 자연스럽게 피부톤을 화사하게 만들어 줄수 있는 두 색상입니다. 용량이 커서 질릴까 걱정했는데 아직까진 이 제품만 쓰고 있어요. 멜론 팝은 복숭아 같다면 누드 팝은 살구에 가까운 색상입니다. 요새는 인터넷에 이것저것 할인하면 정가보다 훨씬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어서 가격이 비싸다고 너무 걱정 안 하고 구매하셔도 될 것 같습니다. 

 

블러셔추천-크리니크 치크팝

요 사진은 제가 멜론 팝 사기전까지 사용했던 베네피트의 단델리온 제품입니다. 이 제품도 웜톤에 어울리는 색상으로 유명한데 사실 좀 빨리 질려버려서 멜론 팝으로 갈아타게 되었답니다. 발색비교를 위해 팔에 바르는데 멜론 팝보다 여러 번 덧칠했는데 연해 보이긴 합니다. 발색력은 확실히 크리니크 치크팝이 독보적인 것 같네요. 마지막으로 크리니크 블러셔 바를 때 팁을 말씀드리면 개인적으로 브러쉬로 바르는 것 보다 스펀지로 가볍게 톡톡 발색해 주는 게 피부표현이 더 예쁜 것 같아요. 요건 개인의 취향이니깐. 웜톤블러셔라고 많이 소개해드렸지만 사실 누구나 호불호 없이 좋아할 색상이라서 더 추천해 드립니다. 여기까지 웜톤블러셔 크리니크 치크팝에 대해 소개해 드렸습니다.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과 구독 부탁합니다. 그럼 안뇨오오오옹.


2020/02/29 - [분류 전체보기] - 파운데이션 추천-에스티로더 더블웨어

2020/02/03 - [분류 전체보기] - 에센스 추천- 미샤 타임 레볼루션


 

크리니크 치크 팝 팩트 블러셔, 05 누드 팝, 1개크리니크 드라마티컬리 모이스춰라이징 노란 젤로션, 125ml, 1개

댓글(8)

Designed by JB FACTORY